제네시스 GV80, 올 상반기 신차 중 관심도 1위…르노삼성 '캡처' 호감도 톱
상태바
제네시스 GV80, 올 상반기 신차 중 관심도 1위…르노삼성 '캡처' 호감도 톱
  •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 승인 2020.08.14 0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완성차 8개 신차 대상 7월 한달 12개 채널 빅데이터 비교 분석



올 상반기 출시된 국내 완성차업체 신차들을 대상으로 최근 한달 간 온라인 총정보량(소비자 관심도, 게시물 수)을 비교 조사한 결과 현대자동차 '제네시스 GV80'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6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는 2020년 상반기 중 새로이 출시되거나 페이스리프트 된 국내 신차 8개 차종에 대해 소비자 관심도 및 호감도를 조사했다고 밝혔다.

빅데이터 분석 대상 자동차는 현대자동차(대표 정의선, 이원희, 하언태)의 ▲제네시스 GV80과 ▲제네시스 G80 ▲7세대 아반떼, 기아자동차(대표 최준영)의 ▲4세대 쏘렌토 ▲모닝 어반, 한국GM(대표 카허 카젬) ▲트레일 블레이저, 르노삼성자동차(대표 도미닉 시뇨라)의 ▲캡처와 ▲XM3 등이었다.

조사 기간은 7월 1일 부터 7월 31일 까지였다.

분석대상 채널은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이다.

분석결과 '제네시스 GV80'이 유일하게 1만건을 넘긴 1만4093건으로 1위를 기록했으며 '쏘렌토' 9812건, '제네시스 G80' 9032건으로 뒤를 이었다.

'올 뉴 아반떼'가 7951건, 르노삼성 'XM3'가 5229건으로 4위와 5위를 차지했으며 6위는 4800건의 쉐보레 '트레일 블레이저'였다.

'어반'이 3256건으로 7위였으며 QM3에서 이름을 변경한 르노삼성의 '캡처'가 1600건으로 가장 적었다.

 


8개 신차 중에서 소비자 호감도가 가장 높은 차량은 '캡처'로 나타났다.

'캡처'의 긍정률은 43.50%, 부정률은 8.44%로, 긍정률에서 부정률을 뺀 값인 '순호감도'는 35.06%였다.

순호감도 2위는 '제네시스 G80'으로 30.41%였다. 

이어 '모닝 어반' 28.47%, 'XM3' 23.66%, '올 뉴 아반떼' 17.70%, '제네시스 GV80' 14.05% 순이었다.

기아 '쏘렌토'의 경우 순호감도는 3.48%로, 최하위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의 3.46%와 매우 근소한 차이로 7위를 차지했다.

참고로 해당 게시물내에 '멋지다 좋다 만족한다 최고 고품질 잘한다' 등의 단어가 더 많으면 긍정글로 분류되고 '나쁘다 화난다 저품질 결함 불만족 못한다' 등의 부정적 의미의 단어가 더 많으면 부정글로 분류되는데 이들 단어가 꼭 해당 자동차를 지칭하지 않는 경우도 있으므로 호감도는 참고자료로만 감안하면 된다.

연구소 한 관계자는 "감염병 사태속에서도 신차에 대한 관심은 적지 않았다"면서 "쏘렌토와 트레일 블레이저가 한자릿수 순호감도를 보인것은 각각 풀체인지 결함, 엔진출력 결함 논란 때문이 있었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주요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