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사 수장 중 사회공헌 관심도 '박정호 SKT 사장' 톱…'구현모', '하현회' 순
상태바
통신사 수장 중 사회공헌 관심도 '박정호 SKT 사장' 톱…'구현모', '하현회' 순
  •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 승인 2020.08.26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24~8월24일 최근 6개월 12개 채널 22만개 사이트 '사회공헌·기부·성금' 등 정보량 조사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재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3개 이동통신사 수장 중 사회공헌에 가장 관심 많은 이는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인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 GBR)는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유튜브·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12개 채널 22만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최근 6개월간(2월24일~8월24일) 국내 3개 통신사 대표들의 '사회공헌' 관심도를 분석했다고 밝혔다.

분석 결과 3개 이동통신사 중 '사회공헌' 키워드 정보량(게시물 수)이 가장 많은 대표는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으로 이 기간 총 275건으로 다른 통신사 대표들에 비해 거의 두배에 이르렀다.

박정호 사장은 적극적으로 코로나19와 수해 피해 지원 등 사회공헌 활동에 발벗고 나서면서 1위를 기록한 것. 

'구현모 KT 사장'은 146건으로 2위를 기록했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이 141건으로 구현모 사장에 이어 근소한 차이로 3위였다.

참고로 위 수치는 대표 이름이 빠진 기업 차원의 사회공헌 활동은 포함되지 않은 것이다.

김희정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이사는 "최근 6개월동안 감염병과 긴 장마로 인한 굵직한 사건사고가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이동통신업계 대표들의 사회공헌 정보량은 다른 업계에 비해 그리 많은편은 아닌 것으로 나타나 보다 적극적인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주요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