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지사, 차기 대선 후보중 5월 정보량 1위…윤석열·이낙연 순
상태바
이재명 지사, 차기 대선 후보중 5월 정보량 1위…윤석열·이낙연 순
  •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 승인 2021.06.03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뉴스등 12개 채널 22만개 사이트 대상 5월 포스팅 수 집계

최근 언론에 회자된 차기 대선 후보 중 10명의 주자를 임의 선정해 빅데이터 분석을 한 결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도(=정보량, 포스팅 수)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지사에 이어 윤석열 전 검찰총장,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순으로 정보량이 많았다. 

2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소장 김다솜)가 뉴스,커뮤니티,블로그,카페,트위터,인스타그램,유튜브,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단체,정부/공공 등 12개 채널 22만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지난 5월1일부터 31일까지 한달간 온라인 게시물 수를 집계한 결과 이같이 조사됐다.

분석 방법은 후보 이름만을 키워드로 올리고 직함을 제외함으로써 최대한 많은 정보량이 집계되도록 하되 동명이인이 가비지로 잡히지 않도록 여러 제외어도 설정했다.

분석 결과 이재명 지사 포스팅 수가 이 기간 8만8,471건을 기록함으로써 국민들의 관심도가 가장 높았다.

이어 윤석열 전 총장 7만2,730건, 이낙연 전 대표 3만4,813건, 안철수 대표 2만2,296건, 홍준표 무소속 의원 2만1,008건, 유승민 전 의원 1만5,470건, 정세균 전 국무총리 1만4,565건,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1만2,289건, 원희룡 제주도지사 4,928건, 심상정 정의당 의원 3,208건 순이었다.

 

이들 10명의 정보량 점유율을 보면 이들 후보의 총 게시물 수 28만9,778건 중 이재명 지사는 30.53%를 기록했다.

이어 윤석열 전 총장이 25.10%, 이낙연 전 대표 12.01%, 안철수 대표 7.69%, 홍준표 의원 7.25%, 유승민 전 의원 5.34%, 정세균 전 총리 5.03%, 추미애 전 장관 4.24%, 원희룡 지사 1.70%, 심상정 의원 1.11% 등이었다.

 

한편 국민 개인의 의사가 여실히 드러나는 8개 채널 즉 커뮤니티, 블로그, 카페, 트위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만을 대상으로 집계한 정보량도 뉴스 포함 12개 채널 집계와 비슷한 흐름을 보였다.

이재명 지사가 7만8,547건을 기록한 것을 비롯 윤석열 전 총장 6만5,256건, 이낙연 전 대표 2만9,672건, 안철수 전 대표 1만9,113건, 홍준표 의원 1만8,830건, 유승민 전 의원 1만3,756건, 정세균 전 총리 1만835건, 추미애 전 장관 1만367건, 원희룡 지사 3,311건, 심상정 의원 2,693건 순으로 나타났다.

위 10명의 8개 채널 정보량 25만2380건중 후보 개인별 점유율을 살펴봤다.

이재명 지사가 31.12%를 기록한 것을 비롯, 윤석열 전 총장 25.86%, 이낙연 전 대표 11.76%, 안철수 대표 7.57%, 홍준표 의원  7.46%, 유승민 전 의원 5.45%, 정세균 전 총리 4.29%, 추미애 전 장관 4.11%, 원희룡 지사 1.31%, 심상정 의원 1.07% 등으로 뉴스를 포함한 12개 채널 정보량 점유율과 비교할때 10명 모두 1%P 미만의 격차를 보였다.

 

연구소 한 관계자는 "일정 기간을 대상으로 집계하는 빅데이터 정보량, 즉 국민 관심도는 대형 뉴스가 있을 경우 특정 후보의 정보량이 일시에 폭발적으로 늘어날수 있는데다 최근 급부상한 후보를 반영하지 못한다는 맹점이 있지만 전반적으로는 일련의 여론 조사와 크게 동떨어지는 움직임을 보이지 않고 있어 참고 자료로 감안할만 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자료